암진단비

암은 우리나라에서 사망원인 1위로 가장 주의해야 하는 질병입니다.

우리나라만 높은 것이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발병률이나 사망률이 높은 질병으로 어느 나라에서나 주의하고 있는 질병인 것입니다.


암은 그 종류가 매우 다양한데 부위에 따라 이름이 다르고 치료 난이도도 다른 편입니다.

유방암이나 자궁암, 전립선암, 대장 점막 내암 등은 발병률이 높은 편인데 치료가 그리 어려운 편은 아닙니다.


그래서인지 암보험에 가입했어도 진단비로 받을 수 있는 금액이 다른 것들보다 적은 편으로 보통 진단비의 10~40% 정도만을 지급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진단비가 높은 상품으로 가입하는 것이 유방암, 생식기 암 등에 걸렸어도 충분한 보장을 받는 방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진단비는 높을수록 좋은데 최초 1회에만 지급하기 때문에 한 번 받을 때 확실하고, 충분한 금액으로 받는 것이 중요하고 치료를 위한 비용이 아니라 생활비로 활용할 수도 있어서 암 치료로 인해 직장생활을 하지 못하게 되었을 때 생계를 유지하는 금액으로도 사용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